대학시절 헛시간을 너무 많이 보냈다...
♬ Art Salon/자작시(詩), 짧은 글

대학 시절... 대의라고 하기까진 그렇지만 아무튼 나 개인이 이익이 아닌... 좀 더 큰것에 뜻을 두고 많은 시간을 들였다.


그런데.... 당시 함께 지냈던.... 80 ~ 90년대 학번들..... 그동안의 SNS 를 보면 

여전히 촛불, 민주당, 유시민 이런것들이나 좋아라하고 있고... 

부정 선거 시스템, 개표부정에 대해선 거의 잠잠하다.


그런 미개한 상황을 보면서.... "내가 별 가치가 없는 곳에 시간을 투입했던게 아닌가?" 라는 생각을 자주 해왔다.

그닥 투자할 가치가 없는 곳에  시간을 바친거 같다.


물론 재미있게 추억도 쌓고, 사람들을 만난 것에 의미를 둘 순 있지만........ 냉정히 결론을 내리자면 아니올시다.... 인거 같다.


되돌아보니... 그곳에서의 생활이

생각하는 능력이나 사회를 보는 눈을 기르는데에는 그닥 보탬이 된 거 같지도 않다.


나름 뭘 대단히 아는체 하던 선배들이나 내 눈에 뭔가 대단하게 보이던 선배, 동기, 후배 그 대부분이....

그냥 약간 아는 수준이 다였고... 남들이 읊어주는 얘기에 끄덕 끄덕 한것일뿐... 

세상 보는 눈에 그닥 뛰어난 직관력은 갖추지 못한, 스스로 생각하는 한계가 큰, 

그저 일반 미개 좀비 국민의 그릇들이었나보다.


( 그들중 SNS도 안하고 조용히 있는 사람들중에 오히려 더 깨인 사람들이 있으려나... )


일부는 새누리 일심동체 민주당, 참여연대 같은 곳에 몸을 담그고 있다... 생계형 쁘락찌라고나 해야 하나...


그 많은 시간동안 내가 정말 관심이 있었던.... 영어,  악기 연주 ( 기타, 건반 ), 보컬, 재즈 같은 것에 투자했다면

그동안 더 만족스럽게 살았을텐데... 지금... 좀 더 만족스럽게 살고 있을텐데 하는 아쉬움과 후회가 든다.


영어 컨텐츠도 좀 더 자유롭게 즐기고, 음악도 좀 더 즐기고...., 지금은 취미로 밴드를 하고 있을수도 있겠네....


뭐 그때만 그랬나... 이후에도 시간을 낭비하는 삶이 많았다....

과거를 반성하면서... 앞으론.... 후회를 덜 하도록... 시간을 알차게 보낼수 있도록 더 노력하자.

헛된 시간을 줄이자...

TasteGod's 'Epic Salon' 대학시절 헛시간을 너무 많이 보냈다... [TasteGod's 'Epic Salon'] 대학시절 헛시간을 너무 많이 보냈다... http://upbeat-sound.tistory.com/828
Name
Password
Homepage
Secret